이야기




사실 콘서트 하는지도 몰랐는데 얼마 전에 새 앨범이 나온 걸 듣고 이 형님들 라이브 들어야겠다 맘먹고 가서 현장표 끊고 입장




응원봉은 사각형이 있었는데 매진되서 스틱 응원봉 구입





응원봉사면 포토카드도 주었다. 남자가수 포토카드는 처음인데 이렇게 쳐다봐주니 시선을 어따 둬야할지 몰랐다


하지만 이내 곧 쳐다볼 수 있게 되었다.






좌석은 1층 A구역 20열 12번





생각보다 가까워서 좋았다. 콘서트 하는지 진작 알았다면 앞에서 봤을텐데 아쉽





후기는...







러닝타임은 2시간 30분 좀 넘었던 것 같다


첫 콘이라 그런지 컨디션이 상당히 좋았던 것 같다.


브라이언과 환희의 솔로곡 무대도 있었고


무엇보다 학창시절을 떠올리게 하는 추억의 노래가 나올 때 감회가 새로웠다.

이걸 라이브로 듣다니..


영상을 정말 찍어서 소장하고픈 맘이 컸지만 꾹 참았다.

그나마 마지막 앵콜 조금이나마 담을 수 있었다.




전부터 브라이언 형님의 목 상태로 의견이 분분했지만 이날은 정말 리즈시절로 돌아간 느낌이었다.

솔로무대는 더욱 빛을 발했고.. 


출처 : 유튜브 by elpis 님



환희 형님은 끝을 모르는 가창력..


특히 이 날 새 앨범 타이틀곡 헤어질 시간이 정해진.. 라이브를 최초로 들었다는게 말잇못..


또 수록곡도 모두 들을 수 있었다.


정말 이건 직접 들어봐야 한다. 방송활동을 해야한다 이건! 모두가 들어야 한다.


아쉬운대로 다른분이 찍어주신 영상으로 대체..



출처 : 유튜브 PLEVELY 님


헤어질 시간이 정해진..



이별 하루 전




그리고 이 노래를 라이브로 들을 줄은 몰랐는데 정말 좋은 노래


폭풍 속에 내 이름 불러주길




앨범 수록곡 중에 좋은 노래 꼽으라면 꼭 나올 노래다.



콘서트가 끝나고 하루 이틀 뒤에 콘서트 영상이 많이 올라오는데 정말 다봤다.


 내가 본건 17일 공연이었지만 18일 공연 영상이 많았다. 그래도 영상으로 대리만족



하나 아쉬운 건 너의 계절이 안나와서 아쉬었다.


올해가 19주년이라니 내년 20주년 콘서트에는 부르리라 생각하고 다시 가봐야겠다.


정말 기억에 남을 콘서트였다.







극적으로 하루 전날 원가 양도표를 얻고 달려간 아이유 10주년 콘서트






현장판매도 하고 있어서 물어보았더니 3층 양쪽 끝자리 소수만 남았다고한다.






좌석은 2층 37구역 3열 16번 자리





시야





후기는..


5시간 30분동안 공연했다는 점에서 말 안해도 알 듯하다.

앵콜만 1시간 넘게 했다.



토요일은 4시간 넘게 했다는데 역시 콘서트는 막콘이 진리인듯 하다.






아이유 콘서트 포토존






이벤트 슬로건도 있었다.








그리고 빠질 수 없는 아이유 응원봉

2.0 버전으로 이전 응원봉보다 진화했다.


우선 건전지가 아닌 내장 충전식 응원봉이라는 점


하나 아쉬운 건 콘서트에서는 원격제어로 다양한 불빛이 가능한데 개인이 쓸 때는 한가지 색상 밖에 나오질 않는다.






USB 충전방식





응원봉 거치가 가능한 크래들

불도 들어와 무드등으로 사용 가능하다





단 무드등은 전원 연결이 되어있어야 불이 들어온다.

응원봉 충전도 가능해 한마디로 응원봉 충전기 역할 + 무드등 까지 된다.





6개월 보증도 해준다.





응원봉 상세 스펙





그리고 아이유가 팬들에게 선물해준 그것


방석!


아이유 어머님이 직접 공장에 발품 파시면서 주문제작하셨다는 그 방석!

덕분에 엉덩이 푹신하고 따뜻하게 공연관람을 할 수 있었다.






또 QR코드 쿠폰도 있었는데 찍어보니 카카오미니 1+1을 파격적인 가격에 살 수 있는 쿠폰이었다.




공연이 끝나고 나니 10시 반 쯤 되었는데 다행히 막차까진 아니어도 지하철이 있었고 집에오니 12시가 넘었다.


아이유 콘서트는 처음이었는데 마침 첫 콘서트가 10주년이라니 영광스럽다.


10주년 콘서트인 만큼 정말 팬들에게 특별한 콘서트를 선사해주고픈 아이유의 마음이 잘 드러난 공연이었다.






생애 첫 대장내시경을 받아보았다.


내시경은 어차피 수면이라 별 생각이 없었는데 그전에 대장약 먹고 배설하는게 고역이라는 소리를 많이 들어서 걱정을 많이 했다.


특히 가장 걱정되는게 아침에 일어나서 대장약 먹고 병원가는 길에 신호오면 어쩌나 그 고민이 가장 컸다.


그 후기를 써보려고 한다.


검사 3일전


식빵,흰죽,바나나로 버팀

흰죽은 맛이 없어서 아침끼니로만 떼우고 나머지는 식빵과바나나로 식사.


그냥 맨 식빵을 입에 우겨넣으며 먹다보니 양이 안차 계속 먹었는데 한끼에 식빵 한봉지 순삭


너무 식빵만 먹는거 같아 바나나를 먹으며 병행


검사 하루전


아침에 흰죽으로 떼우고 오후 1시 이후부터 금식


밤9시 대장약 제조


500미리 생수 6병 준비 (총 3리터를 마셔야함)


총 3병 먹고 담날 새벽4시에 1명을 또 먹어야됨



맛은 약간 짠맛 포카리스웨트 먹는 느낌임


먼저 반병 섭취 후 약간 신호가 오는 느낌이 듬

15분 간격으로 섭취해야하는데 1병을 다 먹고 신호가 와서 화장실을 감


변과 함께 물이 쫙쫙 나옴


3병까지 다먹는데 화장실 3번 갔다옴


그때마다 쫙쫙 나옴


다 먹고나서 4번을 더 갔다옴.


횟수가 늘어날수록 변은 안나오고 물만 나오는데 색이 점점 연해지면서 투명해지기 시작함.

그러나 자기전까진 아직 맑은 노란색이었음. 게토레이보다 맑은 노란색


참고로 변을 볼 때 흔히 설사하는 느낌을 생각할텐데 그거랑은 조금 다른 느낌임


어떤 느낌이냐하면 설사처럼 배아프고 변을 봐도 시원찮은 느낌이 아님

배변감을 느껴서 힘을 줬는데 변대신 물이 나옴. 근데 그게 통쾌하게 나옴 쫙쫙 나와서 시원함이 느껴짐.

근데 화장실에 다 나올 때까지 너무 오래 앉아있을 수는 없으니 한번 화장실을 가면 한 3 ~ 4번 물 빼내고 온다고 생각하면 됨.

나중에는 2번정도로 횟수가 줄어듬


한번 볼일 보고 한 10분 뒤에 다시 신호가 옴. 그런데 이게 막 못참겠어 후다다닥 화장실로 뛰쳐나가야될 느낌은 아니고

마치 지하철이나 버스에서 신호가 왔을 때 참으면 다시 가라앉는 그정도의 느낌임. 즉 참을만 함


그래서 어느 정도 참다가 화장실가서 해결하는 식으로 함.


자기 전 총 9번정도 화장실을 다녀오고 취침

4시 기상 마지막 1병 마저 마시고 화장실 2번 갔다옴. 마지막에도 여전히 투명한 노란색의 물만 배출함


9시반 예약이라 8시쯤 출발


가는 길에 약간 신호가 올랑말랑했는데 별 탈없이 도착


그런데 12시 넘어서 자고 4시에 일어났으니 피곤했음


그래서 대기할 때도 졸고 있었는데 이제 내시경 차례가 와서 검사실로 들어섬


팔에 꽂힌 주사바늘로 약을 주입하는데 약이 들어갈 때 뭔가 느낌이 올라옴


시야가 약간 꿀렁거리는 느낌이 드는데 이후로 기억이 없음.


워낙 피곤한 상태라 그런지 그냥 졸려서 잠든 느낌이었음.


깨니까 다 끝난 상태고 일어나서 검사 이상없다고 얘기해주시는데 뭔가 약에 아직 취해서 그런지 정신이 없었음


식당가서 죽 먹고 바로 집으로가서 마저 취침함


결론은 내시경한 느낌이 전혀 없었고 대장약 먹는 건 생각보다 고역은 아니었다. 물론 사람마다 케바케가 존재함


대장약은 오전 검사였기 때문에 자다 일어나서 또 먹어야 헀지만 오후 검사였다면 그냥 중간에 30분 쉬고 4통을 다 마시면 된다.






여름에서 가을로 넘어가는.. 아니 가을에서 겨울로 넘어가려는 이 시점에 윈드러너가 도착하였다.


아침과 밤에 쌀쌀해질 때 입으면 제격


토트넘 온라인샵 링크

NIKE WINDRUNNER JACKET 2018/19

https://shop.tottenhamhotspur.com/product/nike-windrunner-jacket-2018-19/nkme0518




손흥민도 입었다!





네이비 화이트 조합은 언제나 진리 인듯하다.








끈이 돌아다니지 않게 고정할 수도 있다.




내부 소재는 이런식으로 통풍 되는 그물?망 재질로 덧대어 있다




M 사이즈를 주문했는데 기장은 엉덩이 윗쪽을 가리는 정도고 소매길이가 약간 긴 느낌이긴한데 무시할만한 수준


이번 18 19 시즌 토트넘은 개인적으로 유니폼 빼고는 디자인이 잘 빠진 것 같다.


유니폼은 확실히 17 18 시즌이 훨씬 깔끔하고 예쁘다


진짜 아주 조금 아쉬운 점이 하나 있다면 팔목과 아래 기장에 있는 시보리 부분이  약간 느슨한데 좀 더 짱짱했으면 더 좋았을 것 같다.


그래서 또 지르고픈 것들이 생기고 있다




같이 구매한 손흥민 스카프


손흥민 얼굴이 8비트 게임처럼 나와있다.  겨울에 직관갈 때 두르고 가거나 응원용으로 쓰면 될듯 하다





호기심에 구매해본 스마트폰 8배율 망원렌즈


https://smartstore.naver.com/costmall-/products/3445658891?NaPm=ct%3Djn18uydu%7Cci%3Dcheckout%7Ctr%3Dppc%7Ctrx%3D%7Chk%3D17075eb308166dc866caad822a53b3603fe68027


가격이 7600원 밖에 안해서 사보았다.

검색했을 때도 맨 위에 위치하고 있었다.




구성품




클립형으로 장착





바로 테스트


약 6.6 km 거리의 63빌딩을 촬영. 가장자리 바네팅 현상이 나타난다. 그리고 렌즈 상태도 저렴해서 그런지 뿌옇게 나온다.




렌즈를 제거하자 눈이 시원해지는 느낌






그리고 사진 촬영시 4:3 사이즈로 촬영하면 아래와 같이 바네팅 현상이 더 돋보인다.

16:9 사이즈로 촬영해야 바네팅 현상을 최소화 할 수 있다






50m 거리 촬영 나름 확대치곤 잘보이긴 하나 가장자리 왜곡 현상은 여전함





렌즈제거




스마트폰 10배 줌 촬영



스마트폰 줌보다는 망원렌즈가 피사체는 더 또렷이 보이는 듯 하다





야간 150m 거리 촬영




렌즈제거





달 사진..


판매 페이지에는 달 표면도 보이는 것처럼 보여주지만 현실은 초점 아무리 맞춰도 이런 식이다.




후기


1. 가격만큼의 퀄리티 선명한 사진은 얻을 수 없다.

2. 촬영시 16:9 사이즈 필수 

3. 조금의 흔들림에도 많이 흔들림. 손으로 들고 찍는 건 무리 삼각대 필수

4. 멀리서 고화질을 찍을 생각보다는 가까이 가서 그냥 폰으로 찍는게 훨씬 나음

5. 달 표면 찍는 상품사진은 무리수 인듯


동영상 촬영은 아래 영상에서 확인









마우스 오래 잡고 있다보니 가끔식 손목이 뻐근해서 편한 마우스 찾다가 적당한 가격인거 같아 구매


손목 터널 증후군(VDT 증후군)을 예방해준다고 소개되어 있다.


그리고 사용자 손 크기에 따라 3가지 크기의 마우스가 있는데 중간 사이즈 모델을 구입





마우스 스펙




마우스 모습






잡았을 때 모습





사용 후기


마우스를 세워 잡는 방식이라 손목은 좀 더 편한거 같긴하다


하지만 기존 마우스에 적응되어 있어서 어색한건 사실


클릭할 때는 엄지 힘이 받쳐줘야 한다




그리고 휠 클릭은 다소 강하게 눌러줘야 하고 엄지에 위치한 앞으로/뒤로가기 버튼이 있는데


앞으로 가기 버튼은 누르기 어려움. 적응하면 되긴하지만 버튼 배치가 좀 아쉬움. 




그리고 마우스 잡는 방법이 달라져서 그런지 움직임에 비해 포인터가 기존 마우스 보다는 덜 움직이는 느낌인데 

이건 마우스 설정에서 포인터 옵션 조절로 커버가능


휠과 앞으로 가기버튼 제외하고는 사용상 큰 문제는 없어보임






토트넘 핫스퍼 공식 온라인샵 주문 배송조회 방법


토트넘 공식 온라인샵에서 주문을 하면 배송과정은 이러하다


주문/결제 > 창고에서 상품 픽업 및 포장 > 배송 



배송 추적 사이트

https://shop.tottenhamhotspur.com/ordertracker


결제 후 바로 진행상태를 볼 수 있는 페이지이다.

위 페이지로 들어가면 이러한 화면이 나온다



여기서 주문번호와 본인이 가입한 이메일을 적으면 진행상황을 알 수 있다.

아래 내려가면 ORDER HISTORY 가 쭉 나오는데 상품 포장 및 배송까지 나온다.





그 밑에 PARCEL TRACKING도 있는데 이건 배송이 시작되야만 조회가 된다. 배송시작이 되면 아래와 같이 나올 것이다.




배송이 시작되면 이런 배송메일이 따로 날라올 것이다.



TRACK YOUR ORDER를 클릭하면 배송 조회를 할 수 있다.



보통은 알아서 조회가 되지만 아직 전산입력이 안된 배송 초기에는 이 페이지로 이동할 것이다.

http://tracking.directlink.com/multipletrack-client2.php?lang=en&postal_ref_mode=0



여기서 Item Number만 입력하면 되는데 주소 끝에 붙은 알파벳과 숫자조합의 운송장번호를 입력하면 조회가 될 것이다.




참고로 업데이트는 좀 느리니 천천히 기다리다보면 상태가 업데이트 된다.


배송이 시작되면 최소 1주일은 기다려야된다.


그러면 우체국 EMS 조회에도 조회가 뜰 것이다.

우체국EMS 조회 링크

https://service.epost.go.kr/trace.RetrieveEmsRigiTraceList.comm#



등기번호에 똑같은 운송장 번호를 넣으면 조회된다.




최종 배송 내역




한국에 도착하는데 8월9일 ~ 21일 12일이 걸렸는데 이 케이스는 좀 오래걸린 편이고 보통 7일 정도 걸린다.


한국 도착하고 나서는 이틀 정도면 바로 배송된다고 보면 된다.






멤버쉽을 가입했으니 이제 티켓팅을 해보았다.


경기는 리버풀전


참고로 멤버쉽이면 사전에 티켓팅 일정 메일이 날라온다




메일 내용을 보면 알 수 있듯이 티켓팅 우선순위가 주어진다.


가장 먼저는 시즌권 소지자들이고 멤버쉽은 3번째로 시작된다. 

One Hotspur +가 One Hotspur 등급보다 하루 먼저 티켓팅을 먼저 시작한다.


티켓팅 포인트 제도도 있는데 One Hotspur +  등급이면 15포인트를 받는다. 

포인트는 경기마다 다르며 4~5포인트인 경우도 있다

이 포인트는  프리미어 리그 티켓 구매시 포인트를 적립 할 수 있으며, 모든 서포터는 컵 게임에 참가하여 포인트를 적립 할 수 있다고  한다.




티켓팅 포인트에 대한 안내사항 링크

https://i.tottenhamhotspur.com/hc/en-us/articles/360000790709


또 티켓팅 일정이 다가오면 메일로 티켓팅 메일이 온다.




여기서 또 중요한 것은 One Hotspur 멤버쉽 구매기간에는 1인 1티켓만 구매 가능하다.


다수의 티켓을 구매하고 싶다면 다른 멤버쉽 계정이 필요하다


즉 3장을 구매하고 싶으면 멤버쉽 계정이 3개 필요하다.



멤버쉽 하나로 다수의 티켓을 구매하고 싶다면 게스트 판매 기간에 구매가 가능하다.


이번 티켓은 게스트 판매기간에 구매하였다.

게스트 판매기간에는 1계정당 6매까지만 구매 가능



공식 홈 경기리스트 

https://www.eticketing.co.uk/tottenhamhotspur/Events/Index


먼저 리버풀 경기 Find tickets 클릭




아래와 같이 경기장 그림과 함께 남은 좌석은 파란색으로 표시된다.





참고로 112~117은 어웨이 팬들을 위한 구역이다.







544 구역을 클릭해보면 남은 좌석 정보가 나온다.

구매할 좌석을 클릭






성인 유아 노인 청소년 4가지가 있다. 성인 클릭





이런 식으로 3자리를 선택 후 오른쪽 하단 Buy Ticket을 클릭




만약 일일이 자리 확인하기가 번거롭다면 Find Seats for Me 탭을 클릭하여


인원수와 카테고리를 선택 후 티켓 찾기를 하면 자동으로 연석자리를 찾아준다.






Buy Ticket을 누르면 선택한 좌석 정보가 노출된다. Seat view를 누르면 시야 미리보기가 가능하다




Seat View 모습




그리고 Reassign 이 있는데 여기서 다른 멤버쉽 계정에게 티켓을 할당해 줄 수 있다.

타인의 멤버쉽 번호를 입력하면 멤버쉽 구매기간에도 다수의 티켓을 구매할 수 있다.






좌석 정보를 확인했다면 결제 페이지로 넘어간다.

카드 정보를 입력 후 하단에 배달 옵션이 있는데 배송/프린트/해외 배송 3가지가 있다.


수수료 없는 프린트 옵션을 선택한다.






주문 정보 확인 후 하단 동의 체크 후 결제를 완료한다.







결제 완료 화면





결제가 끝나면 이메일로 pdf 티켓이 발송된다.






pdf 티켓을 열어보면 바코드가 있는 페이지가 열린다. 

이걸 프린트해서 경기장에서 보여주고 입장하면 된다.





그리고 챔피언스리그 바르셀로나 전도 한번 티켓팅을 살펴보았는데 빅매치라 그런지 홈페이지 로그인부터 대기가 엄청났다


홈페이지도 아래처럼 나오고 웨이팅 원형 그래프가 다차는데 1시간 50분이나 걸렸다.






그리고 겨우 들어갔더니 좋은자리는 모두 매진..




그나마 2백번대 있던 자리는 이미 판매가 되었는지 구매 불가..



스텁허브에 한번 당한 후로는 대행업체는 절대 이용하지 않기로 다짐했지만

빅매치를 가장 좋은 곳에서 보고 싶다면 그냥 티켓 대행업체에서 비싼 돈주고 보는 수밖에 없을 것 같다..

이번 챔스 바르셀로나 전은 백만원이 넘는 자리도 있었다..ㄷㄷ



그리고 좌석을 살펴보니 웸블리 기준 가장 싼 좌석은 3층 자리 성인 35파운드(약 5만원) 인듯 싶다.

스텁허브에서 같은자리로는 보통 7만원대로 판매되고 있었다.

물론 빅매치인 경우 20만원까지 치솟는다.


멤버쉽으로 구매해본 결과


장점

티켓 대행보다 멤버쉽 가입하고 티켓을 구매하는게 훨씬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단점

빅매치인 경우 좋은자리를 구할 수 있다는 보장은 없다. 

하지만 EPL 리그 경기라면 적당한 자리는 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참고할 사항은 현재 토트넘은 웸블리를 임시구장으로 활용하고 있기 때문에

웸블리에서는 멤버쉽카드가 필요하지 않다.


e티켓이나 프린트된 종이티켓으로도 입장이 가능하다고 한다.


신구장이 건설완료되면 그 때는 멤버쉽 카드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1. epl 궁금증 2018.09.25 00:55 신고

    There are errors on the page
    Sales restrictions have been put in place for this fixture at the request of the authorities meaning that tickets can only be purchased by supporters who were previously on our database by a specified date. Unfortunately this account is not recognised as being valid prior to the required date and therefore you are unable to complete this ticket transaction on this occasion. We are sorry we are unable to allow your ticket purchase on this occasion

    안녕하세요 토트넘 홈페이지에서 구매하려고 하는데 자꾸 이런 메시지가 뜨네요 핫스퍼 멤버쉽 가입을 하면 해결되는 문제인가요?

    • yonoo88 2018.09.25 01:22 신고

      무슨경기이신가요? 멤버쉽가입하신건가요? 저거 아마 일반회원은 7월1일 이전가입자만 현재 표를 구매할 수 있을거에요
      멤버쉽 가입하셨다면 구매가능하구요




토트넘 경기의 티켓을 직접 구매하기 위해서는 멤버쉽이 필요하다.

사전에 홈페이지에서 회원가입이 되어있어야 한다.


물론 멤버쉽 없이 회원가입만으로 구매는 가능하나 

그때는 이미 멤버쉽 소지자들이 모두 구매가 끝난 뒤에 하는거라 좋은 자리는 못 구한다고 보면 된다.


멤버쉽 페이지

https://www.eticketing.co.uk/tottenhamhotspur/Memberships/List


멤버쉽은 여러가지 등급이 있는데

성인 노인 아동 구분이 있다.


보통은 성인 등급인 One Hotspur(43파운드), One Hotspur +(48파운드) 중에 구매한다.


페이지 번역 설명




5파운드 차이라 혜택이 좀 더 있는 One Hotspur + 를 구매하는게 더 낫다


가장 큰 이유는 티켓팅 우선순위가 높기 때문이다


그 예로 이번 10월3일 챔피언스리그 티켓팅 순서를 보면 알 수 있다.

시즌권 소유자가 먼저 시작하고 One Hotspur + 가 하루 먼저 티켓팅이 시작된다.



그래서 5파운드를 더 지불하더라도 One Hotspur +를 구매하는 걸 추천한다.


참고로 One Hotspur 를 구매 후 추가 5파운드를 지불하여 One Hotspur +로 업그레이드가 가능하다

단, 직접 해외로 전화해서 상담원에게 회원번호와 카드번호를 말하여 결제해야 한다.


아래는 One Hotspur 와 One Hotspur + 의 혜택 폐이지 번역표이다.


원본 링크

http://www.tottenhamhotspur.com/membership/benefits-and-packs/


One Hotspur +가 3가지 혜택이 더 있다.







그리고 멤버쉽 가입자에게 주는 기프트 팩도 있다.



팬이라면 소장할만한 기프트팩을 배송해주고 멤버쉽카드도 포함되어 배송된다.


하지만 배송이 오래걸린다고 한다. 한달 째 깜깜 무소식이다가 최근에 조회가 되었다

곧 발송될 예정이며 이메일을 받을 거라고 한다.. 


보통은 최소 두달은 걸린다고 함..


배송추적은 아래 링크에서 확인 가능하다.

http://thfc.trackyourpack.io





그외 멤버쉽 가격표





Buy Now를 눌러 구매창으로 들어간다.

One Hotspur 를 결제해보았다


결제는 쉽다 그냥 쭉쭉 넘어가면 된다.










이제 결제창에서 카드 넘버를 입력해준다.

본인이 소지한 해외결제 가능한 카드 종류를 선택해준다.


비자 체크카드로 결제하기 위해 Visa Credit 으로 선택






카드번호 입력이 끝나면 최종 확인 페이지가 뜬다.

수수료가 1.6파운드 붙는다.

정보를 확인 후 COMPLETE PURCHASE 클릭






결제 창이 뜬다.





결제 끝 




당시 환율로 보면 6만5천원 정도





홈페이지에 로그인 하면 멤버쉽 등급이 노출된다.

나중에 One Hotspurs + 로 업그레이드 하였다




이후 경기 티켓을 살펴보면 스텁허브보다 훨씬 싸게 표를 구할 수 있다.


단 빅매치에서는 가장 좋은 자리는 구하기 힘들다. 이미 시즌권 소지자들이 구매하기도 하고

무엇보다 티켓팅 당일날 홈페이지 진입부터 힘들다. 


순서대로 페이지 진입이 가능한다 엄청 오래걸리기도 하고

들어갔을 때는 이미 좋은자리는 매진되어있다.


진짜 코앞에서 경기를 보고 싶다면 돈을 더 투자해서 스텁허브나 티켓대행업체에서 티켓을 구매하는게 낫다.


스텁허브는 한번 크게 데인적도 있기 때문에 이제 신뢰할 수 없지만 그 방법이 최선이다.


가격은 최소 5~60만원부터 시작해서 백만원 넘는 자리도 있다.


비싼만큼 위험을 감수해야한다.


다음엔 티켓팅을 직접 해보려고 한다.








지난 17-18시즌은 네이비와 파란색의 조합이 별로라 패스하고 보라색 노란색 조합을 구매했었다.


이번 18-19 시즌 스쿼드 트레블 트레이닝은 네이비와 화이트 조합이 잘 나오는 바람에 구입


뭔가 토트넘하면 생각나는 색깔 사실 네이비와 화이트이기도 하다.


NIKE SQUAD TRAVEL JACKET 2018/19

https://shop.tottenhamhotspur.com/product/nike-squad-travel-jacket-2018-19/nkmt0518



NIKE SQUAD TRAVEL PANTS 2018/19

https://shop.tottenhamhotspur.com/product/nike-squad-travel-pants-2018-19/nkmt1418







실제로도 색감이 예쁘고 잘 빠졌다






바지 하단에는 지퍼가 있다. 그리고 스탠다드 핏이라는데 입으면 사실상 슬림?스키니핏이다

(나이키 스트라이크 팬츠만큼 타이트하진 않음)




그리고 사이즈는 S를 구매했는데 지난시즌에는 S가 작을 까봐 M을 구매했었다


입어보니 허리가 좀 남았고 기장도 좀 길었다. 그래서 이번에는 S를 한번 입어보고자 구매했는데 딱 원하는 사이즈였다



 18-19시즌 스쿼드 트레이닝 S 사이즈


허리는 딱 맞고 기장도 알맞음


 17-18 시즌 스쿼드 트레이닝 M 사이즈


허리가 좀 남고 바지와 상의 기장이 좀 긴편




유니폼이나 티셔츠는 S가 딱 맞긴한데 움직이는 좀 불편함이 있어 M을 선호하는 편이지만


아무래도 나에게 스쿼드 트레블 사이즈는 S가 딱 좋은듯하다. 

또는 상체 하체의 사이즈에 따라 S + M 조합도 괜찮을 것으로 보인다.


만약 스쿼드 트레블 제품을 구매하고자 한다면 


키 175이하는 S가 맞고 그 이상은 M을 구매하는게 적절하다고 판단된다.

(몸무게는 키에 따른 표준 몸무게 기준)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