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US



ASUS 게이밍노트북 GL552JX-DM120 개봉기


이번에 노트북을 새로 구입하였습니다.


이전 노트북도 아수스꺼였는데 나름 만족하여 이번에도 아수스로 구입하게 되었네요.


모델명은 GL552JX-DM120 입니다.



우선 제가 노트북을 고른 기준은


1. i7 CPU에 쿼드코어

2. 램 8기가

3. 그래픽카드는 950이상


4. SSD 장착 가능한 모델



이렇게 4가지를 고려했구요. 백만원 예상했는데 딱 들어맞는 조건이었네요.



게다가 이 모델은 노트북 백팩도 증정하더군요. 그래서 더욱 이득인 제품인 것 같습니다.


택배가 도착하여 개봉해보았습니다.



굉장히 덩치가 크더군요. 알고보니 가방이 같이 있어서 그렇네요




그냥 평소에 백팩으로 사용해도 괜찮을 크기와 디자인이었습니다.






폰 카메라가 나빠서 ;;

앞주머니에는 마우스 포켓도 있네요





뒷주머니에는 17인치 정도는 들어갈 크기더군요





뒷면은 쿠션이 양쪽에 있어 무거워도 안정감있게 해줍니다.




꽤 괜찮은 가방이네요

이제 노트북을 열어보겠습니다.




깔끔하게 정돈되어있네요


뭔가 게이밍노트북 같은 디자인이네요






밑에 상자를 열어보면 배터리와 케이블 CD등 구성품이 있습니다.






생각보다 어댑터가 크네요

또 생각보다 배터리는 얇구요






아 이건 사은품으로 받은 게이밍 마우스와 패드 입니다.






우선 정품 윈도우 구매해야되는데 하필 오늘부터 용산 전체 휴가네요 ;;

그래서 일단 윈도우 7을 넣고 용량만 보았습니다.


1 TB 하드가 장착된 상태네요




아 그리고 M.2 SSD 128GB도 같이 사은품으로 받았는데 맨 처음에 어딨는지 몰랐네요

너무 작아서 꽁꽁 포장되어 있었네요. 처음에는 그냥 충격완화용 뽁뽁이 인줄 알았어요




저 은박지가 SSD 입니다. 시대가 정말 좋아졌네요





굉장히 작습니다.




이제 이걸 장착해야하는데 밑 하판을 열어보시면 

공간이 따로 있습니다.




아래 처럼 M.2 SSD를 결합하고 살짝 눌러주시면 됩니다.

그런데 눌러도 자꾸 다시 뜨네요.. 저 뒤에 나사구멍이 고정해주는거 같긴한데

나사가 따로 없어서 한번 알아봐야겠습니다.





그리고 하판에 저 두 나사만 풀어주면 개방 가능하구요. 

ODD 씨디롬도 그냥 옆으로 당기면 뺄 수 있습니다.


그래서 저는 나중에 ODD도 빼서 


M.2 SSD + 2.5인치 SSD + 1TB HDD 

이렇게 구성해보려고 합니다.




전체스펙입니다.





이것도 이제 최소 4년이상은 써야겠네요.

얼른 윈도우를 구입해야 하겠네요;;


용산은 8월 1일~6일까지 휴가랍니다.

그러므로 구매해도 6일 이후부터 배송이 가능해요.

난감하군요;;


후에 시간이 된다면 더 자세한 후기를 올려볼게요


키보드 불빛입니다.




밤에 작업하기 괜찮겠네요.


아 그리고 몇가지 아쉬운 점은

멀티부스트를 시도해보았는데 ODD가 8.9mm 두께라 9mm 짜리 멀티부스트를 구입해야될 것 같습니다.

기존에 쓰던 12mm 를 쓰려고 했더니 커서 안들어가네요;;


ODD가 8.9mm 라고 하는데 9mm 멀티부스트 하드베이 구입하시면 딱 맞습니다.

설치해봤더니 딱이네요


이 제품을 구입하였습니다.

http://itempage3.auction.co.kr/DetailView.aspx?ItemNo=A892882844&frm3=V2


그리고 터치패드가 터치와 클릭감을 동시에 잡으려고 했는지 약간 덜렁거리는 느낌이 있습니다.

기능상 크게 문제 될 건 없어보이지만 뭔가 고정된 클릭감이 있었으면 좋겠네요


그래도 만족합니다!


마지막으로 제가 구입한 곳입니다.

중간에 배송이 꼬여서 번거로웠을 법도 한데 끝까지 친절하게 해주셔서 좋았어요


http://itempage3.auction.co.kr/DetailView.aspx?ItemNo=B248259469&frm3=V2



  1. 박남철 2015.09.23 15:20 신고

    같은 제품인데 왜 제 키보드에선 백라이트가 안켜질까요? 이상하네...

    • yonoo88 2015.09.23 15:26 신고

      혹시 키를 끄신건 아닌가요?
      Fn키랑 f3 인가 f4 누르면 버튼 불빛 조절하는게 있는데 한번 확인해보세요

  2. 김선민 2015.11.13 16:21 신고

    이노트북에 윈도우7 에한컴 오피스 설치해서 사용해보셨나요?...
    지금 윈7 한컴오피스 사용하는데 한컴오피스에서 복사나 잘라내기 를 하면 1~2초간 멈추는 현상이 있더라구요....혹시 그런 증상은 없으세요?...

    • yonoo88 2015.11.13 16:26 신고

      저는 윈도우 8.1을 설치하였고 한컴 오피스는 사용하지 않고 있어요

    • 김선민 2015.11.13 16:28 신고

      아 옙 ㅠ 감사합니다 ㅠ

  3. stylishby 2016.02.28 16:26 신고

    몇일전에 구입해서 배송 기다리는 중입니다. gl552vw-343인가 구입했는데
    멀티부스트 9.5mm여도 잘 들어가나요?

    • yonoo88 2016.02.28 16:47 신고

      노트북 사양에서 ODD 사이즈 확인해보시고 9mm면 9.5 사용하셔도 맞습니다.

      ODD 두께는 12.7mm → 12mm, 9.5mm → 9mm로 표기하는 경우도 있지만 둘 다 같은 사이즈라고 하네요

  4. stylishby 2016.02.28 16:50 신고

    8.9mm 로 되있어서 9.5mm짜리 안들어갈려나 걱정되드라구요 될거같네요 감사합니다 ㅎㅎ




http://yonoo88.tistory.com/64



위 링크에서 노트북 분해를 참고하면 된다. 


저번에 차마 엄두가 안나서 하지 않았던 써멀구리스 재도포를 오늘 했다.


이미 한번 해서 그런지 분해는 금방했다.


순식간에 이 단계까지 왔다.'







이제 나사만 풀어주면 된다.

동그라미 부분만 풀어주고 떼내면 된다.

거의 3년만에 분해해서 그런지 딱 붙어있었다.






덕지덕지 굳어버린 써멀구리스의 잔해들..








CPU와 GPU에 붙어있는 갈색 비닐은 떼고 깨끗하게 닦아낸다음 다시 붙여주었따.







써멀구리스 재도포한 모습




그리고 포풍결합!!!!!



무사히 부팅은 잘 되었다. 기분 탓인지 모르겠으나 뭔가 빨라지고 조용해진 느낌??


3년 묵은 때가 벗겨진 느낌인 것 같다.



아 그리고 멋 모르고 CPU 도 분리해버렸는데..

이 부분이었다.





자세히 보면 자물쇠 표시가 있다. 가운데 나사에서 튀어나온 부분이 자물쇠 모양을 가리키는데

뺄 때는 자물쇠 열린 곳으로 낄 때는 자물쇠 잠긴 곳으로 드라이버를 이용해 돌리면 된다.







그럼 끝~




  1. 덜덜왕 2015.03.27 05:22 신고

    좋은정보 정말 감사합니다. 링크로 퍼가도 되나요?





2년동안 한번도 청소를 안했기도 했고 더워서 그런지 팬이 너무 빨리 돌아가서 노트북이 날아갈 것만 같았다.

 

열 때문에 그렇다는데 한번씩 해주는게 좋다고 해서 무릅쓰고 도전.


어차피 한번은 까볼 생각이기도 했으니...


시작하기 전에 주의사항을 먼저 써놔야겠따.



*  나사를 잘 분리해놓자.

어디서 나온 나사인지 잘 구분해놓으면 나중에 편리하다

 나사가 크게 나누면 4가지 크기로 되어있다.

4가 가장 큰 크기라 했을때

4는 2개, 3은 3개, 2는 여러개, 1은 3개 였던거 같다. 

자세한 건 사진에서 더 설명..



*  잘 안 빠진다고 힘 주지 말자.

잘 안 빠지면 어딘가 나사를 덜 풀렀을 확률이 높다. 천천히 살펴보자..



* 처음 끼워져 있던 상태를 잘 기억해놓자

나는 이거 기억이 잘 안나서 난감했다...

결국 망가졌구나 했는데 내가 잘못 끼워놓았었다.

이것도 사진에서 설명..




* 씨디롬과 하드도 다 빼내야 열어볼 수 있다.

난 안 빼도 열 수 있을 줄 알았는데 빼내야 열 수 있었다..

멋모르고 열다가 하마터면 노트북 부술뻔







이제 시작.

분해하느라 그렇게 자세한 사진은 못 찍었다.






1. 키보드 먼저 뜯자


사진에 표시된 부분을 보면 홈이 파여있는데 

여기를 일자 드라이버로 살짝 눌러 들어올리듯이 뺴주면 키보드가 빠진다.






키보드 연결 부분이다. 이걸 빼려면 표시된 부분에 검은색으로 보이는게 있는데 

양쪽 돌출된 부분을 잡고 아래로 당겨주면

선을 뺄 수 있다.


그림으로 예를 들면 





이런 모양인데 검은색 양쪽 돌출부분을 이용하여 내리면 된다.

다시 낄때는 선을 끼워놓고 올려주면 된다.

 



 





그럼 이렇게 드러나게 되는데

표시된 부분의 나사를 풀어준다.




 




 그런데 파랑색으로 표시된 부분이 있는데 자세히 보면

M2X10 이라고 써있다.

이게 전에 설명한 가장 큰 4짜리 나사 2개다.

잘 기억해두자.




 

 


그리고 밑에 보면 터치패드 선이 있는데 테이프가 붙어있다면 떼내고 키보드 뺀 것 처럼 빼주면 된다.



 



 

 

 이제 밑에 나사를 풀어줘야 된다.

여기도 보면 파란색부분은 크기가 3짜리인 나사 3개이고


하얀색부분은 씨디롬 고정나사인데 이건 크기 2짜리 나사이며

이것만 풀면 씨디롬을 뺄 수 있다.


 그 외 나사는 다 크기가 2짜리 나사이고 

가장 자리 나사랑 중앙부에 있는 나사도 다 풀어주자. 

(램은 제외)



  


 

하드디스크를 연 모습이다.

여기서 파란 부분은 하드디스크 전용 나사이니 따로 잘 구분해 놓고

빨간 부분은 크기 2짜리 나사이다. 

다 풀어주고 하드를 뺄 때는 옆으로 살짝 민다음 빼내주면 된다.



 

 

아 그리고 중요한게 있다. 사진을 못 찍어 이 사진으로 대체한다.

노트북을 뒤집어 씨디롬을 뺀 다음 사진에 표시된 부분을 보면 3개의 나사가 있따.

이건 가장 작은 1크기의 나사 3개이며 꼭 풀러주자.

이거 발견 못해서 왜 안 열리나 힘주다가 무리가 가서 부러진거 같다.



 

 

 

다 나사를 풀었따면 이제 열면 되는데 조심하자.


동영상을 참고 했는데 외관은 비슷한데 다른 모델이므로 필요한 부분만 참고하는게 좋다.

 

그리고 이 영상 제목으로 유튜브 검색하면 총 4개의 분해영상이 있으니

고민되면 참고해도 좋을거 같다.

 

노트북 가장자리에 틈을 이용해서 카드를 끼워서 빼내면 잘 된다고 하는데

난 잘 안됐다...

그 결과..




 

걸치는 부분인데 4개 부러졌따..ㅠㅠ

그래도 나사로 고정하는거라 다시 결합하면 큰 차이는 없지만 조심하자..

여러번 분해해봤으면 상관없는데 나처럼 처음 열때는 뻑뻑해서 열기 힘들다..

 

 

 

 

 

열면 이렇게 드러난다.

 



 

 

 

 

 

메인보드를 빼려면 나사를 풀러줘야되는데

사진에 ▽표시된 나사만 풀러주면 된다.

 



 

 

 

쿨러는 양쪽 나사..



 

 

 

 

 

그리고 메인보드를 들추기 전에 아래 두 개의  선을 뽑아주자

이건 그냥 빼면된다.

 



 

 

 

 

 

그리고 표시된 부분을 봐야되는데  저 부분이 꼽혀 있어서 잘 안 빠질 수 있다.

 



 

 

 

 

 

자세히보면 그냥 저런식으로 꼽혀있으니 살살 빼주고

나중에 다시 결합할때 꼭 잊지말자

딱 맞춰지는 느낌이 들고 살짝 들어봤을때 쉽게 안 들리고 고정된 느낌이 오면 된다.

 



 

 

 

 

 

 그런다음 모니터 쪽에 종이같은거 하나 받치고 조심스레 열어본다.

그럼 아랫부분이 드러난다.

쿨러에 먼지가 끼어있어서 훌훌 털어내니 덩어리 먼지가 나왔다.

 

그리고 표시된 부분이 연결되어 있으니 완전히 빼려고 하지말자.

빼도 좋긴한데 나중에 번거로우니 최소한의 선만 빼고 작업하는게 좋을 것 같다.



 

 

 

 

 

 그리고 결합은 역순으로 하면 된다.

 

근데 문제가 나사 위치 기억을 못해서 다 결합했는데

나사가 3개가 남았따;;;

 

그래서 재 분해...

 

근데 또 다시 결합해놓았는데 키보드랑 터치패드가 동작을 안했다.

 

그래서 또 열었다..;;;

 

두 세번은 열었나...

 

왜 안되나 했더니 문제가..

 



 



 

 

 

 뭐가 잘못되었는지 아셨다면 많이 분해 결합 해보신 분이신 거다.

선을 클립 위에 끼웠다..;;

 

그림으로 설명해보자면



 

이렇게 끼운 것이다.. 어쩐지 잘 안 껴지더라...

 

 

 

원래는 이렇게 끼워야 된다.

 



 

 

 즉 파란 선이 검은색 클립 아래로 들어가야 되는데

나는 검은색 위에 끼워넣고 힘으로 억지로 끼웠다..

 

다행히 제대로 연결하니 작동이 되었따..

 

 

 

이렇게 우여곡절 끝에 다시 원상복귀 하였다.

 

5시간을 낑낑 댄거 같다.

그냥 쿨러 먼지청소하고 싶었을 뿐인데...

 

다음부터는 그냥 키보드만 열고 쿨러 쪽에 압축공기 써서 청소해야겠다.

부러진 곳도 있고해서 다시 열기 두렵다. ㄷㄷ

 

또 다음 달이 워런티 기간 끝나는기간이니..

 

 

 일단 쿨러 쪽 통풍은 예전보다 잘 된다.

 

그래도 나중에 SSD 달려고 했는데 그 때는 잘 할 수 있을거 같다.



아수스 노트북 써멀구리스 바르기 (ASUS K42Jc 모델)

링크

http://yonoo88.tistory.com/565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