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드러너





여름에서 가을로 넘어가는.. 아니 가을에서 겨울로 넘어가려는 이 시점에 윈드러너가 도착하였다.


아침과 밤에 쌀쌀해질 때 입으면 제격


토트넘 온라인샵 링크

NIKE WINDRUNNER JACKET 2018/19

https://shop.tottenhamhotspur.com/product/nike-windrunner-jacket-2018-19/nkme0518




손흥민도 입었다!





네이비 화이트 조합은 언제나 진리 인듯하다.








끈이 돌아다니지 않게 고정할 수도 있다.




내부 소재는 이런식으로 통풍 되는 그물?망 재질로 덧대어 있다




M 사이즈를 주문했는데 기장은 엉덩이 윗쪽을 가리는 정도고 소매길이가 약간 긴 느낌이긴한데 무시할만한 수준


이번 18 19 시즌 토트넘은 개인적으로 유니폼 빼고는 디자인이 잘 빠진 것 같다.


유니폼은 확실히 17 18 시즌이 훨씬 깔끔하고 예쁘다


진짜 아주 조금 아쉬운 점이 하나 있다면 팔목과 아래 기장에 있는 시보리 부분이  약간 느슨한데 좀 더 짱짱했으면 더 좋았을 것 같다.


그래서 또 지르고픈 것들이 생기고 있다




같이 구매한 손흥민 스카프


손흥민 얼굴이 8비트 게임처럼 나와있다.  겨울에 직관갈 때 두르고 가거나 응원용으로 쓰면 될듯 하다






드디어 토트넘 어웨이킷과 윈드러너가 도착



현재 토트넘 핫스퍼 온라인 샵에서 홈/어웨이/써드 킷 20퍼 할인 중이라 구매하였다.


뭔가 홈보다 어웨이가 더 이뻐보여서 구매


넘버 7

SON





확실히 나이키가 디자인을 잘 뽑는다. 마크 빨인지 모르겠지만..


언더아머 시절 보다 훨씬 낫다.


손흥민 마킹에 EPL 패치까지 하면 대략 60파운드가 나오는데

한화로 약 9만원 정도한다.







이전에 샀던 하의도 있어서 세트를 완성하였다.





드라이 핏 소재로 되어있다.

이건 그냥 판매용이기 때문에 가격도 제일 저렴하다

막 입는 용으로 마킹없이 하나 더 살까 고민중...



이보다 상위 단계인 어센틱 제품은 더 가볍고 시원한 소재를 사용하고 사이즈도 작게 나온다고 한다.


어센틱 보다 더 상위는 선수들이 실제로 입는 지급용 제품인데 판매는 거의 안한다고 한다







사이즈는 M을 샀는데 딱 여유도 있고 좋았다. 

한 치수 작게 주문은 진리인듯 하다.




그리고 또 하나의 지름목록


윈드러너





이제 간절기가 오니 바람막이 하나 뭘 살까하다가 마침 할인 중이라 얼른 구매하였다.


할인가 43.33파운드로 한화로 약 6만5천원 정도


보라색과 노란색의 조화가 의외로 잘 맞는다.



윈드러너는 고민하다가 S를 주문했는데 다행히 딱 좋았다.

(키가 175정도라면 S는 기장이 좀 짧게 느껴질 수 있다, M을 추천)

M 샀으면 약간 컸을 수도 있긴한데 티셔츠가 아닌 외투는 좀 더 크게 나오는 듯 하다.


여유있게 입으려면 한치수 다운, 딱맞게 입으려면 두치수 하면 될 것 같다

예를 들면 키 170초반은 S, 175 중 후반은 M, 그 이상은 L 사이즈가 적당할 것 같다


이제 봄 가을에는 이것만 입고 다녀야겠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