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달링턴 하이드 파크







런던 여행의 첫번째 숙소





나름 패딩턴 역 근처로 예약했는데 생각보다 좀 걸어야 했다


건물이 모두 호텔로만 이루어진 거리였다


데일리호텔 앱에서 예약




숙소 내부 모습




직원들도 친절했고 특히 샤워기가 좁고 길긴했지만 수압이 엄청났다. 


또 식당도 갖추고 있어서 조식이 가능하다



식당에 가면 직원이 다가와 어떻게 해줄지 물어보는데

 위 메뉴판을 보고 계란은 어떻게 할지 베이컨,소시지,토마토,콩 중에 빼고 싶은게 있으면 말하면 된다.

식빵도 하얀식빵으로 할지 곡물식빵으로 할지 물어보는데 원하는 걸로 주문


▲빠짐없이 시키면 나오는 조식


또 바에 음식이 있기 때문에

아침은 부족함 없이 먹었다




바 음식들







숙소는 2명이서 머물기에 딱 좋았고


이 숙소도 근처에 Tesco가 있어서 필요한 건 금방 가서 사올 수 있었다.


단 조리공간은 없어 음식을 해먹을 수는 없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