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토의 종탑도 예약한 사람만 갈 수 있다는 사실에 단념하고 있었는데


뒤늦게 예약없이 올라갈 수 있다고 해서 (두오모 통합권 구매자에 한함)

피렌체를 떠나는 날임에도 불구하고 아침일찍 갔다왔다.



8:15에 오픈한다길래 8:30분에 갔더니 줄 없이 바로 올라갈 수 있었다.


그런데 계단이 엄청 많다.






또 오르고





또 올라간다.






 중간에 전망이 나오긴 하는데 끝이 아니다 게속 올라가야한다. 하늘이 보일 때까지



드디어 종탑 정상 도착



이것이 바로 피렌체다









이탈리아하면 항상 나오던 그 장면을 실제로 보게 되었다.


두오모를 배경으로한 피렌체의 모습






다만 아쉬운 건 정상에 철조망이 쳐져있었다 ㅠㅠ


없었으면 사진도 더 예쁘게 찍을 수 있었을 텐데...


아쉽지만 철조망 구멍에 맞춰 사진을 찍을 수 밖에 없었다.










두오모 정상에 올라간 사람들




저기가 더 높아서 피렌체 모습을 더 넓고 멀리 볼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두오모는 찍지 못하고 종탑만 찍게될테니..


저기도 가고 싶었지만 예약이 꽉차서 아쉬웠다.




지붕이 다 똑같은 색이다.












뭔가 잘 나왔다.


교과서에 실어도 될듯?





그냥 찍고 또 찍었다. 

예쁘니깐
















요것도 나름 잘 나온 듯 하다













밤에 와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훨씬 멋있을 것 같다.










이렇게 아침부터 빠르게 종탑을 올라갔다오고 베키오 다리로 이동하였다.




다리 위에 집을 짓고 사는 특이한 다리이다. 


그런데 딱 거기까지라서 그냥 사진만 찍고 보고 왔다.


이제 선물용 크루치아니만 사고 베니스로 떠나야 한다.



이탈리아 피렌체 선물로 좋은 크루치아니 팔찌 매장 Giambro 위치

http://yonoo88.tistory.com/1105




피렌체야 안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이탈리아 | 피렌체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